전염

홈

 

세상이 너무 우경화 되었다며 교회에서 정치 음모하던 자.

전염은 본국에 돌아온다고 그가 해외에서 사용하는 website에 알렸다. (2005.11.17 전염의 자반탐 공항에서 귀국을, 지역갈등 조작 전문가, 납치 암살을 수차 시도하고 영호남 지역 갈등 조작과 죽음 앞에서 좌익 정치사상 제안하던 테러 요원 부부가 전라도 광주에 증강 재배치됨)

세균 테러 후 노길상과 웃던 자.

모두 김대중 대통령의 정치사상에 함께 해야 하지 않겠느냐고...세상은 너무 우경화 되어있다는

남북정상회담에서 6.15 남북공동선언 발표 직후 북한 결핵 어린이를 돕고자 하는 인류애를 가지고 유럽에서 타인들이 참여하는 파리 - 베를린 2000km 자전거대행진 행사 (2000년 6월-7월)를 이용하여 김대중 대통령은 본인을 납치 살인 하려 하였다 (서울에서 6.25전쟁일이 다가오던 날... 유럽에서 6.23일 반 김정일 극우라 포장하면서 Brussels에서 용이하지 않자 Antwerp에서 납치 살해하려 한 것이다.). 자전거들이 지나갈 때 본인을 반 김정일 극우로 포장하던 전염은 본인에게 마약을 사용하며 친 김일성 좌익으로 포장한 80년대 말 정치 탄압 세력(배양홍진과장 등)의 한 인물인 과 공조 하였다. 외교통상부가 공식적으로까지 후원한 음모였던 것이다. 외무부 장관이 책임지고 심부름하는 외교 통상부가 납치 살인 음모를 공식적으로 지원한 것이다. - 2구간 : Brussels → Amsterdam



한 젊은 자를 통해서 용서를 구함. 6.25당시 자신의 아들을 죽인 인민군을 용서한 종교인(목사)이 있다며 용서하여 달라 하였다. (다시 동일한 장소에서 전염은 청송군사교도소를 언급하며 협박을 하였다.)

김대중 대통령의 정치 사상을 모두 함께 따라야 할 것을 말함.

"조광무역의 은행계좌는 김대중 전 대통령의 대북송금 계좌로도 이용됐었다." 전염은 무슨 이유로 본인에게 당시 비밀이었을 김대중 대통령의 대북송금액이 "조"단위의 막대한 액수라며 말을 하였나? 간교한 음모.

2001년 6월 초 본인이 경제적 보상을 거부하고 단식투쟁을 풀고 Brussels을 떠나려 할 때 또다시 전염이 본인을 제거하려 함. 교회에서 사람을 죽여 없애려 시도한 것이다. - 이로부터 수일 후 김대중 대통령은일 6 ·15 남북공동선언 1주년을 맞아 청와대에서 각계와의 대화 시간을 갖고 있었다.

전염의 하수인: 백제는 간교하다고 떠들며 지역 갈등 조장하던 자. - 김대중 대통령 하에서 본인을 반정부라 함. 후일 서울대 폐지를 주장하는 등.

뒤로 홈 다음

[hahns@hahnsweb.com]
마지막으로 수정한 날짜: 2007/09/11 화요일. 서울